티스토리 뷰

뇌에 물이 고여 있는 희귀병인 수두증에 걸린 인도 소녀가 수술 후 미소를 되찾았다.

수술비가 부족해 치료를 받을 수 없었지만 언론에 소개돼 병원에서 무료 수술을 받았다. 

인도 북동부 아가르탈라에 사는 루나 베검은 머리 둘레가 37인치로 평소보다 3배 이상 컸으며 수술로 23인치로 줄일 수 있었다. 

루나의 수술을 맡은 병원은 2013년 5월부터 6월까지 여러 차례 물을 빼내는 수술을 받은 뒤 11월 대대적인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하지만 의사들은 루나가 수술에서 살아남을지 확신하지 못했다.

가족과 함께 집으로 돌아온 루나는 별다른 문제없이 좋아졌다고 한다.

 

최근 치료 도중 처음으로 미소를 지으면서 가족뿐 아니라 의료진까지 깜짝 놀라게 했다. 

루나의 부모는 앞으로 딸이 학교에 가는 것을 보고 싶어 한다. 

반면 수두증은 비정상적인 신체기능으로 인해 뇌의 일정량(뇌척수액)이 정상 이상으로 생성될 때 발생하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종합가이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인자동차 도로를 달린다  (0) 2019.07.15
슈퍼 베이비 코뿔소  (0) 2019.07.14
머리 크기 세 배 희귀한 소녀  (0) 2019.07.13
명탐정 빼닮은 고양이들  (0) 2019.07.12
회춘에 좋은 음식  (0) 2019.07.10
구취 없애는 식초 치료법  (0) 2019.07.06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