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종합가이드

감옥에서 찍은 섹시한 셀카

그린비[수] 2018.07.18 02:09


사진의 배경은 감옥이고 주인공은 벌거벗은 금발이다. 호기심을 자극하는 셀피의 주인공은 누구인가?


브라질 구라푸바 교도소에서 두명의 여성 죄수가 섹시한 셀카를 찍다 페이스북에 올렸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범인들은 30대와 30대 젊은 죄수들이었다. 마약 거래 혐의로 수감된 두 사람은 방을 같이 쓰면서 친밀해 졌다.


그들은 섹시한 셀카를 찍어 소셜 네트워크 사이트에 올렸다.


감옥에서 찍은 사진들이 너무 인기가 많아져서 야생 상태가 되었다.


속옷 사진만 올리고 누드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리기 시작했다.


교도소에서 납치된 섹시한 셀카가 인터넷에 공개되자 당국이 이들을 조사하기 시작했으나 사진 속 주인공을 찾기가 쉽지 않았다.


당국은 페이스북에 친구들을 등록하기 위해 페이지를 열었고 결국 두명의 죄수가 사진을 올리는 것을 발견했다.


친구들 덕분에 이 두 남자는 감옥에서 자유롭게 휴대 전화를 사용할 수 있었다.


내 친구들이 나를 방문하는 동안 비밀리에 숨겨 둔 전화기였다.


그런 대담한 행동을 한 죄수 두명은 30일 간의 방문과 식사가 금지되었다.

댓글
댓글쓰기 폼